M.ovie T.ravel R.estorang E.veryday :: 'Restorang D' 카테고리의 글 목록


-삼척시 원덕읍 임원리 임원항 활어회 센터 '대성횟집'에서 회 한 사바리- 






이쪽 임원항 횟집 라인은 줄줄이 횟집들로 가득한데 이곳 '대성횟집'은 들어가는 입구 쪽에 있어서 바로 들어갈 수 있다. 매번 가는 곳이라 그런지 길게 둘러보지 않아도 돼서 좋다. 

대부분 횟집들은 취급하는 고기 종류와 금액이 비슷하기 때문에 사실 어딜 가도 마찬가지일 거라 생각한다.  하지만 서로 손님이 있어야 고기를 팔 수 있기 때문에 매번 갈 때마다 또는 가는 곳이 정해져 있어도 항상 흥정을 하며 간을 봐야 조금 더 넉넉히 주는 건 있다. 










어항을 보니 주요 고기인 광어가 있고 전엔 없던 방어와 쥐치가 있는 것을 보니 이번 수학은 이쪽 어종이 많았던 것을 짐작할 수 있다. 항상 있던 우럭과 가자미는 없고 값이 오른 오징어도 없다. 그래도 타 어종을 대체할 수 있는 물고기로 쥐치만한 게 없지. ㅎㅎ

4인이면 5만원 짜리로 하면 조금 양이 작을 수도 있다. 그래서 8만원 짜리로 주문했는데 광어 작은거 한 마리, 방어1, 쥐치1, 그리고 저 빨간 물고기만 주길래 또다시 흥정을 했다. 

매번 가는 곳이지만 항상 이렇게 흥정을 해야 추가 고기를 획득할 수가 있으니....참나. 

아무튼 진짜 까탈스러운 손님은 이집 저집 다 돌아다니면서 마리수와 생선의 크기, 가격 등을 비교해서 먹기도 하니까 흥정은 서로 기분이 나쁘지 않게 요령껏 하면 될 것이다. 











횟집 안쪽에 자리가 있지만 아직 두 살밖에 안된 딸아이가 같이 와서 저지리를 할 까봐 맞은편 따로 분리된 방으로 자리를 잡았다. 기본적으로 손님들은 횟집으로 바로 들어가기 때문에 분리된 맞은편 방으로 자리를 잡으면 손님이 많지 않는 한 다른 손님들 신경을 안 써도 돼서 좋다.









이쪽 횟집 라인은 일반적인 초장집과 같은 맥락이라 밑반찬은 거의 없고 회를 먹을 때 필요한 기본적인 양념장과 초장, 간장, 와사비 정도만 나온다. 









올 때 마다 느끼는 거지만 항상 서비스로 멍게를 주신다. 다른 곳은 뭘 주는지 모르겠지만 이곳 '대성횟집'은 온니 멍게.

오늘 먹은 멍게는 바닷물 맛이 너무 많이 났음. 바닷물에 담갔다 뺀 것 같은 느낌?










임원항 '대성횟집' 8만원 짜리 회





잠시 후 회가 도착하고 비벼먹을 수 있는 야채도 1인에 한 그릇씩 갔다 주셨다. 

야채에 콩가루와 참기름 등이 들어 있어서 회와 초장을 넣고 비벼 먹으면 진짜 꿀맛이다. ^^ 야채가 부족하다면 무료로 추가할 수 있으니 마음껏 비벼 먹을 수 있다. 










회를 다 먹을 때 쯤이면 매운탕을 갔다 주신다.  회를 맛있게 먹었으니 얼큰한 매운탕으로 밥 한 끼 하면. 환상~!

횟감 생선이 5마리였던 거 같은데 매운탕에 5마리 전부 다 들어간 것 같다. 뼈들이 그냥 넘친다. ㅋㅋ

매운탕 뼈에 붙은 고기를 뜯어먹는 맛은 먹어본 사람만이 알죠잉~ 사실 생선은 별로 먹을 것이 없지만 국물과 생선 머리에 있는 고기를 발라 먹는 맛으로 먹는 거죵~









아무리 초장집이라도 이건 좀 심했나...?

처음부터 끝까지 밑반찬은 김치 딱 한 개 나온다. 어차피 회를 먹거나 매운탕을 먹으면 다른 반찬이 필요 없기도 하지만 뭔가 아쉬워 보이는 건 사실이다. ㅎㅎㅎ

다양한 스끼다시를 맛보려 거든 '초장집'이 아닌 코스 요리가 나오는 횟집으로 가시길.

그런데 어차피 일반 횟집에서도 손님 봐가면서 코스 요리를 전부다 내놓지 않는 경우가 허다하기 때문에 회 맛을 보려 거든 이런 '초장집'이 훨씬 저렴하고 많이 먹을 수가 있으니 장단점이 있다고 보면 될 것 같다. 








조금 더 얼큰했으면 좋았겠다는 아쉬움이 조금 남는 매운탕이었지만 어딜 가나 기본적으로 고만고만한 맛으로 크게 다른 건 없으니 맛있게 잘 먹긴 했다. 매운탕 맛 없게 만들기는 어렵죠. ㅎㅎ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삼척시 원덕읍 임원리 1208 | 대성횟집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High H.Glossy

댓글을 달아 주세요

-천곡동 [명품해물]식당 해물찜 요리-





동해시 천곡동에 위치한 '명품해물' 식당에서 해물찜을 맛보았다. 


동해시에는 '본전식당'이라는 식당이 해물찜으로 가장 유명하다고 하는데 이쪽 근처에 해물찜 식당이 몇 군데 밀집돼 있어 일부로 찾지 않고 돌아 다니다가 아무 대나 들어가 보았다.







주차는 식당 옆 쪽과 맞은편 쪽에 할 수 있다. 

점심시간이라 그런지 점점 사람들이 모여 든다.









명품해물 메뉴


메뉴는 해물찜부터 해물탕, 아구찜, 생선모듬찜, 복지리, 도루묵찜 등등 다양하게 준비돼 있다. 

본인과 가족들은 해물찜을 가장 좋아하기에 언제나 해물찜 주문!









추가 메뉴로 장치찜과 복지리도 있던데 한번도 안 먹어봐서 어떻게 나오는지 또 어떤 맛인지 알 수가 없다. 다음에 먹어 봐야지. 크크크










들어와서 알게 되었는데 이곳 '명품해물' 식당은 '생생정보통' 에 출현했던 곳이라 한다. 입구 옆에 자랑스러운 맛집 인정 액자가 뙇 걸려있다. 










사람이 없을 때 찍었는데 앉자마자 사람들이 꽉 찼었다. 여기 뿐만 아니라 안쪽 방으로 단체 손님들도 받을 수 있는 방이 있어 보였음. 









먼저 나온 밑반찬들









잠시 후 등장한 해물찜 대 사이즈.!


오호 맛깔스럽도다. 


사실 본인과 가족들은 해물찜만 먹으러 다양한 식당을 다녀 보았기에 해물찜 요리에 대한 일가견이 조금은 있는 편이다. 

그렇기 때문에 오버하거나 과장하지 않고 완전 지극히 솔직하게 느낀 맛을 평가해 보도록 하겠다. 


해물찜은 해물의 신선도와 해물의 양, 양념의 맛, 점도, 그리고 들어간 재료들로 크게 평가를 할 수 있다. 

'명품해물' 식당에서는 해물찜을 대 사이즈 보통 맛으로 주문 하였다. 









제일 위쪽에 중국산 낙지가 올라가고 밑으로 아구와 곤지, 새우, 골뱅이, 조개 등이 들어가 있었다.

전체적인 해물의 신선도는 괜찮은 편이었는데 대짜에 비해 해물의 양이 턱없이 부족하고 양념도 많이 싱거워서 조금은 아쉬웠다. 









해물찜 대짜를 시켰는데 반은 아구찜이다. 그냥 아구찜에 해물 몇 개 올려 놓은 것 같은 느낌?

이상해서 아구찜 아니냐고 사장님께 물어보니 껍질을 손질해서 그렇다 하신다. 


아구찜 맛은 괜찮았다. 이건 머 어딜 가나 이 정도는 되야하는 부분인 것이고. 

해물은 대 사이즈에 비해 너무 조금 들어 있어서 얼마나 들어 갔는지 셀 수 있을 정도였다. 

낙지 한 마리, 곤지 크게 3덩어리, 골뱅이 4개, 꽃게 작은 거 한 마리(토막), 새우 6마리 정도?, 조개 작은 거 두 개, 나머지 아구와 콩나물.

다른 곳을 굳이 비교하자면 가리비와 바지락, 혹은 홍합으로 나머지를 채워서 콩나물 외에도 뭔가 집어 먹을 게 있었는데 아구와 몇 안되는 해물을 집어 먹으면 콩나물 밖에 없어서 해물이 허술한 건 사실이었다. 

미더덕도 5개 정도 있었던 것으로 보였는데...쩝


음... 추후에 알아보았는데 2011년도 11월 7일에 방영된 '생생정보통' 에서는 도루묵 요리로 나온 것으로 확인 되었다. 그럼 '명품해물' 식당의 요리는 해물찜 보다 도루묵이 더 맛있다는 말씀이 되겠다. 

사람들 입맛에 따라 다를 수 있겠지만 개인적으로 해물은 괜찮은데 대짜에 비해 양이 적고 많이 싱거운 편이라 조금은 아쉬웠다. 

이게 진짜 솔직한 식당 리뷰다. 


처음 해물찜에 아구를 넣은 것을 보고 해물 값이 많이 오른 줄 알았다. 아구를 좋아하는 사람들은 좋은 찬스가 될 수도 있겠지만 본인 식구들은 많은 해물과 진한 양념의 맛으로 해물찜을 즐기기 때문에 솔직히 그저 그랬다. 

'생생정보통'...신뢰는 이미 아는 사람들은 다 알고 있을 테니 패스.








그래도 해물을 워낙 좋아하기에 남김없이 클리어. 



하지만 마지막까지 싱거운 양념 맛과 부족한 해물, 그리고 아구는 조금 별로였다고 냉정하게 이야기 하고 싶다. (입맛은 지극히 개인적이니까.^^)

아무튼 식당 분위기는 여느 식당들과 마찬가지로 평범했고 사장님과 일하시는 분은 친절해서 좋았다. 이상.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동해시 천곡동 958-19 | 명품해물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High H.Glossy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맛백 2017.12.17 09: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닷가가 내륙보다 음식도 잘 못하고 양도 적고 바가지죠.... 특히 강원도 남부지방은 맛집이 아예없다고봐도 무방한 수준이죠.

-동해시 민속주점 왕건-


맛집이라고 하기엔 요즘 너무 다양한 맛집이 있어서 표현하기 좀 그렇고 그냥 옛날부터 지금까지 늘 한결같은 메뉴와 변하지 않는 맛. 그리고 가격 등으로 현재 동해시에 남아 있는 몇 안되는 추억이 있는 장소라고 할 수 있을 것 같다. 






동해시 천곡동 대학로 중간 길에서 농협 방면으로 조금만 가면 상가 6층에 자리하고 있다. 

천곡동이 항창 잘나갈 때는 이곳 건물 엘리베이터도 줄을 지어 기다리곤 했었는데 지금은 롯데시네마쪽에 있는 술집이나 주점, 체인점들로 사람들이 몰리면서 현재 이곳은 조용한 편이다.









캬~ 들어오기만 했는데도 추억의 향기가 느껴진다. 

이곳 민속 주점은 신나는 분위기 보다는 조용한 것을 좋아하는 친구들끼리 한잔 할 수 있는 곳이라 보면 된다. 

확실히 예전보다 사람이 많이 줄었다. 그래도 3테이블 이상 있으니 이쪽에서는 그나마 괜찮은 편이라 할 수 있을 것 같다. 








전체적으로 민속 주점 분위기에 맞게 목재 위주의 인테리어로 되어있고 주점 가운데 있는 원형 좌식 테이블은 흔하게 볼 수 없는 테이블로 6명 이상이 오면 둥글게 앉아서 먹을 수도 있다. 

(저기에 친구들과 자주 앉아서 담소를 나누며 한잔 두 잔 했던 게 엊그제 같은데...벌써 ....블로그를 하고 있다니..)








메뉴는 예전과 거의 변함이 없다. 10년 전에도 지금의 메뉴가 있었던 것 같은데. 

동해시에서 반계탕을 말하면 '왕건'을 모를 수가 없지.

택시 타고 기사님'반계탕이요'라고 하면 '왕건'으로 태워다 줄 정도로 이곳이 유명했다고 할 수 있겠다. 

동해시에 있어서 반계탕은 곧 지명! 








안주는 기본 7500원으로 저렴한 편이라 부담 없이 가볍게 먹기에도 좋고 연인이랑 잠깐 들러 이야기를 나누면 한잔 하기에도 좋다. 

이곳 안주는 반계탕과 재육철판볶음, 그리고 해물파전을 추천드린다. 

다른 음식들도 맛이 괜찮지만 가성비 괜찮은 안주라 가장 잘 나가는 편이다.

반계탕 같은 경우 국물이 쫄으면 함께 온 냉수를 부어 국물을 자동으로 리필해 먹는 센스.

20대 초반에 친구들과 반계탕 하나면 소주를 확 그냥 막 그냥. 본인은 3잔 정도 마셨었지. (술 잘 못함.ㅋㅋㅋㅋ)









기본 안주는 뻥튀기~ 

가볍게 소맥 한잔 말아서 시작하다 보면 안주가 나온다. 그냥 조금 빨리 나오는 편이다. 


이 시절 동급 술집으로 뱅뱅 건물 쪽에 "시티팝"이라는 술집도 있었는데 지금은 그쪽 사장님께서 자리를 옮겨 '담벼락포차'인가? 그쪽에서 운영을 하고 계시던데 잘 되는 것 같아 보이진 않았다. 

저렴하고 양 많고 맛있는 안주는 항상 젊은이들에게 아니 서민들에게 인기가 있을 수 밖에.^^


그래서 그런지 "왕건" 술집이 아직도 유지가 된다는 것은 오르지 않는 안주 값 그리고 맛과 한결같은 분위기 그리고 추억이 있던 지난 사람들이 있기 때문이 아닐까 싶다. 


사실 이곳은 술집이라 그렇게 맛있는 맛을 기대하고 올 만한 곳이 아니다. 그냥 술집에서 저렴한 안주에 맛도 괜찮은 곳을 찾으라 하면 추천할 수 있는 정도 이고 많은 사람들과 시끌벅적한 곳에서 술을 마시려면 다른 곳을 알아봐야 할 것이다.










반계탕 등장

이것이 그 유명한 반계탕이다. 그러고 보니 반계탕에 목은 한 마리의 양으로 붙어있네? 반계탕들이 모두 이런식으로 나간다면 목이....두 개라는 것인가? 기형 닭인가....닭 한 마리를 자른 게 아니라 원래부터 이렇게 나오는 거겠지.ㅎㅎ









재육철판볶음 등장.

맛깔스럽게 생기지 않았는가. 비리지도 않고 괜찮다. 소주안주로 그저그만이다. 

이곳은 막걸리도 맛있는데 혹시라도 막걸리는 먹는다면 해물파전과 재육철판볶음을 추천한다. 

오늘은 소맥으로 시작해서 소주로 끝날 것 같으니 반계탕 국물좀 우려먹어야겠다. 



그럼 오늘도 달려볼까~?ㅎㅎ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동해시 천곡동 |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High H.Gloss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