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vie T.ravel R.estorang E.veryday :: 삼척시 임원항 활어회 센터-대성횟집


-삼척시 원덕읍 임원리 임원항 활어회 센터 '대성횟집'에서 회 한 사바리- 






이쪽 임원항 횟집 라인은 줄줄이 횟집들로 가득한데 이곳 '대성횟집'은 들어가는 입구 쪽에 있어서 바로 들어갈 수 있다. 매번 가는 곳이라 그런지 길게 둘러보지 않아도 돼서 좋다. 

대부분 횟집들은 취급하는 고기 종류와 금액이 비슷하기 때문에 사실 어딜 가도 마찬가지일 거라 생각한다.  하지만 서로 손님이 있어야 고기를 팔 수 있기 때문에 매번 갈 때마다 또는 가는 곳이 정해져 있어도 항상 흥정을 하며 간을 봐야 조금 더 넉넉히 주는 건 있다. 










어항을 보니 주요 고기인 광어가 있고 전엔 없던 방어와 쥐치가 있는 것을 보니 이번 수학은 이쪽 어종이 많았던 것을 짐작할 수 있다. 항상 있던 우럭과 가자미는 없고 값이 오른 오징어도 없다. 그래도 타 어종을 대체할 수 있는 물고기로 쥐치만한 게 없지. ㅎㅎ

4인이면 5만원 짜리로 하면 조금 양이 작을 수도 있다. 그래서 8만원 짜리로 주문했는데 광어 작은거 한 마리, 방어1, 쥐치1, 그리고 저 빨간 물고기만 주길래 또다시 흥정을 했다. 

매번 가는 곳이지만 항상 이렇게 흥정을 해야 추가 고기를 획득할 수가 있으니....참나. 

아무튼 진짜 까탈스러운 손님은 이집 저집 다 돌아다니면서 마리수와 생선의 크기, 가격 등을 비교해서 먹기도 하니까 흥정은 서로 기분이 나쁘지 않게 요령껏 하면 될 것이다. 











횟집 안쪽에 자리가 있지만 아직 두 살밖에 안된 딸아이가 같이 와서 저지리를 할 까봐 맞은편 따로 분리된 방으로 자리를 잡았다. 기본적으로 손님들은 횟집으로 바로 들어가기 때문에 분리된 맞은편 방으로 자리를 잡으면 손님이 많지 않는 한 다른 손님들 신경을 안 써도 돼서 좋다.









이쪽 횟집 라인은 일반적인 초장집과 같은 맥락이라 밑반찬은 거의 없고 회를 먹을 때 필요한 기본적인 양념장과 초장, 간장, 와사비 정도만 나온다. 









올 때 마다 느끼는 거지만 항상 서비스로 멍게를 주신다. 다른 곳은 뭘 주는지 모르겠지만 이곳 '대성횟집'은 온니 멍게.

오늘 먹은 멍게는 바닷물 맛이 너무 많이 났음. 바닷물에 담갔다 뺀 것 같은 느낌?










임원항 '대성횟집' 8만원 짜리 회





잠시 후 회가 도착하고 비벼먹을 수 있는 야채도 1인에 한 그릇씩 갔다 주셨다. 

야채에 콩가루와 참기름 등이 들어 있어서 회와 초장을 넣고 비벼 먹으면 진짜 꿀맛이다. ^^ 야채가 부족하다면 무료로 추가할 수 있으니 마음껏 비벼 먹을 수 있다. 










회를 다 먹을 때 쯤이면 매운탕을 갔다 주신다.  회를 맛있게 먹었으니 얼큰한 매운탕으로 밥 한 끼 하면. 환상~!

횟감 생선이 5마리였던 거 같은데 매운탕에 5마리 전부 다 들어간 것 같다. 뼈들이 그냥 넘친다. ㅋㅋ

매운탕 뼈에 붙은 고기를 뜯어먹는 맛은 먹어본 사람만이 알죠잉~ 사실 생선은 별로 먹을 것이 없지만 국물과 생선 머리에 있는 고기를 발라 먹는 맛으로 먹는 거죵~









아무리 초장집이라도 이건 좀 심했나...?

처음부터 끝까지 밑반찬은 김치 딱 한 개 나온다. 어차피 회를 먹거나 매운탕을 먹으면 다른 반찬이 필요 없기도 하지만 뭔가 아쉬워 보이는 건 사실이다. ㅎㅎㅎ

다양한 스끼다시를 맛보려 거든 '초장집'이 아닌 코스 요리가 나오는 횟집으로 가시길.

그런데 어차피 일반 횟집에서도 손님 봐가면서 코스 요리를 전부다 내놓지 않는 경우가 허다하기 때문에 회 맛을 보려 거든 이런 '초장집'이 훨씬 저렴하고 많이 먹을 수가 있으니 장단점이 있다고 보면 될 것 같다. 








조금 더 얼큰했으면 좋았겠다는 아쉬움이 조금 남는 매운탕이었지만 어딜 가나 기본적으로 고만고만한 맛으로 크게 다른 건 없으니 맛있게 잘 먹긴 했다. 매운탕 맛 없게 만들기는 어렵죠. ㅎㅎ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삼척시 원덕읍 임원리 1208 | 대성횟집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High H.Glossy

댓글을 달아 주세요